•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핀터레스트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가장 평화로운 그림

시온성

옛날 한 나라의 왕이 있었다. 그의 마음은 늘 불안하여 조마조마했다.
하루는 왕이 화가들을 불러 ‘가장 평화로운 그림’을 잘 표현한 이에게 상금을 주겠다고 말했다.
화가들은 각자 성의를 다해 평화를 묘사했다. 그 가운데 최종적으로 두 개의 작품이 뽑혔다.

한 작품에는 투명한 호수, 부드럽게 흐르는 시내, 양떼들이 풀을 뜯는 목장의 넓은 들판이 있었다.
귀퉁이에는 새들이 노래하고, 아이들이 즐겁게 놀고 있으며, 몽실몽실 흰 구름도 떠다닌다.
고요함과 아름다움이 절묘하게 조화를 이루는 풍경이었다.

작품을 감상한 왕은 은은한 미소를 지었다. 그러나 그의 마음을 깊은 평안으로까지 이끌진 못했다. 나머지 한 작품을 본 왕은 잠시 멈칫하더니 한동안 그것을 뚫어지게 쳐다봤다.

한가운데 바위를 중심으로 거친 폭풍우가 몰아치고, 파도는 소용돌이를 만들어 성이 났다.
거칠게 성이 난 파도에 곤경에 처한 배 한 척도 보인다.
하늘의 짙은 먹구름은 폭풍을 더 사납게 보이도록 만들었다.

그런데 바다 중심에 있는 바위 꼭대기 조그만 틈새에, 새 한 마리가 조용히 둥지를 틀고 있다.
자세히 들여다보니 어미 품에 안긴 어린 새들이 있었다.
어린 새들은 주변에 무슨 일이 있느냐는 표정으로 평온하게 어미 날개에 덮여 있었다.

상금은 후자의 작품을 묘사한 화가에게 돌아갔다.
위태로운 상황에서도 어미 품에 안긴 새끼의 모습이, 가장 안전하고 평화로워 보였기 때문이다.

시온성을 바라보라. 예루살렘은 살기에 평화로운 곳이 되어 말뚝이 뽑히지 않고 밧줄이 끊어지지 않아 옮겨지지 않을 천막과 같을 것이다. 여호와께서 우리의 능력이 되시므로 그 곳은 ··· 피난처와 같을 것이다. ··· 시온에 사는 사람들은 아무도 병들었다고 말하지 않을 것이며 ··· 죄에 대하여 다 용서받을 것이다. (현대인의성경 이사야 33:20~24)

23 thoughts on “가장 평화로운 그림”

  1. 하늘 어머니의 보호하심을 받는 우리들이 가장 축복받은 사람이고 안전한 자들입니다. 하늘 아버지 어머니께 감사드립니다.

  2. 어머니사랑

    요즘 세상을 보면 정말 수많은 재앙과 재난들이 일어나고 언제 무슨 일이 일어날지 모르는 현실에서 하늘 어머니를 만나 정말 행복합니다.

  3. 하나님의 보호하심으로 어떠한 재앙에서도
    가장 안전한 장소 시온에 거하게 하여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많은 영혼들이
    시온에서 평안과 행복을 누리길 소망해 봅니다.

  4. 하늘 어머니 아래 있는 우리 자녀들이 어서 속히 많은 사람들을 어머니 품 안으로 전도해야하겠습니다

  5. 하늘어머니의 품 아래 있다는 것이 너무 감사드립니다 어머니만을 끝까지 따르겠습니다

  6. 세상에서 가장 따뜻하고 포근한 곳
    어머니 품이죠^^
    우리 모두 시온에 계신 어머니께 나아가 위로 받아요^^

  7. 재앙이 난무하는 세상 속에서 가장 안전한 아버지 어머니의 품으로 인도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8. 하늘어머니의 품에 있다는 것이 가장 평온한 것임을 깨닫고 다른 곳으로 새지 말아야겠다는 생각이들었습니다

  9. 소돔과 고모라같은 이시대에 우리를 구원하시기 위해
    우리를 감싸주시고 기도해주시는 어머니!!
    항상 감사합니다 그리고 영원히 사랑합니다~~

  10. 우리는 하늘 어머니와 함께 시온에 거하기 때문에 평화로운 자녀들 입니다.

  11. 흰머리소녀

    너무나 평안하고 아름다운 그림이네요
    어머니의 날개아래 있다면 세상 그 무엇도 부러울게 없지요

  12. 이세상에서 가장 안전하고 평화로운 삶을 살아갈 수 있는 것은 하늘어머니의 희생이 있음을 항상 잊지 않 는 자녀가 되겠습니다 어머니 감사합니다 ~???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