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수

생명수의 근원

성경이 말하는 생명수는 무엇이고, 생명수의 근원은 누구일까?

생명수의 의미

생명수(生命水, Water of Life)는 영적 갈증에 허덕이는 인류에게 생명을 공급해주는 필수적인 요소이다. 물은 식물을 포함해 지구상에 존재하는 모든 생명체가 생명을 유지하는 데 꼭 필요한 물질이다. 인체는 연령에 따라 차이가 나지만 대개 50~80%가 물로 이루어져 있다. 우리가 심한 갈증을 느끼는 경우는 체내의 수분이 1~2% 부족한 상태일 때다. 5~10%가 부족하면 혼수상태에 이를 수 있고, 12%가 부족하면 생명을 잃을 수도 있다. 물은 생명 그 자체라 해도 과언은 아닌 셈이다.

이러한 이치는 영혼에도 적용된다. 영혼의 생명도 생명수가 필요하다. 생명수가 없다면 우리 영혼도 심한 갈증으로 죽을 수밖에 없다. 그렇다면 성경이 말하는 생명수는 무엇을 의미하는 것일까.

주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보라 날이 이를지라 내가 기근을 땅에 보내리니 양식이 없어 주림이 아니며 물이 없어 갈함이 아니요 여호와의 말씀을 듣지 못한 기갈이라 ···

(아모스 8:11~13)

우리 영혼에 필요한 생명수는 다름 아닌 하나님의 말씀이다. 아모스 선지자는 이 시대가 하나님의 진리인 생명수를 구하지만 얻을 수 없어 모든 영혼이 심한 갈증을 느끼고 있음을 예언하고 있다. 과연 우리의 구원과 직결된 생명수는 어디에서 받을 수 있을까.

생명수의 근원

생명수의 근원은 하나님이다. 그러나 각 시대마다 하나님께서 다른 이름, 다른 모습으로 나타나 생명수를 주셨다.

성부시대 – 여호와 하나님

성부시대, 40여 년 동안 하나님의 규례와 뜻을 대언한 예레미야 선지자는 생명수의 근원이 여호와라고 밝혔다.

무릇 여호와를 떠나는 자는 흙에 기록이 되오리니 이는 생수의 근원이신 여호와를 버림이니이다 여호와여 ··· 나를 구원하소서 그리하시면 내가 구원을 얻으리이다

(예레미야 17:13~14)

그는 여호와 하나님을 떠나게 되면 흙에 기록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즉 구원을 받지 못한다는 의미다. 모세, 다윗, 솔로몬 등 성부시대 믿음의 선진들이 구원을 받을 수 있었던 것은, 생명수의 근원이신 여호와 하나님을 찬송하고 그 말씀에 순종했기 때문이다.

성자시대 – 예수 그리스도

사마리아 여자가 가로되 당신은 ··· 어찌하여 사마리아 여자 나에게 물을 달라 하나이까 하니 ··· 예수께서 대답하여 가라사대 ··· 네게 물 좀 달라 하는 이가 누구인 줄 알았더면 네가 그에게 구하였을 것이요 그가 생수를 네게 주었으리라 ··· 내가 주는 물을 먹는 자는 영원히 목마르지 아니하리니 나의 주는 물은 그 속에서 영생하도록 솟아나는 샘물이 되리라

(요한복음 4:9~14)

이천 년 전 예수님과 사마리아 여자의 대화다. 영원히 목마르지 않을, 영생에 이르게 하는 물은 성자시대 구원자이신 예수님께서 주셨다. 예수님께서 생명수의 근원이라는 의미다. 예수님께서는 3년의 공생애 동안 유대인들에게 영생에 이를 수 있는 생명의 진리를 교훈해주셨다(마태복음 28:20). 초대교회 사도들은 예수님의 말씀을 듣고 지키는 데 그치지 않고 이방 나라에까지 전파했다. 예수님의 말씀이 곧 영적으로 목말라 죽어가는 영혼들을 살릴 수 있는, 유일한 길이기 때문이었다.

성령시대 – 성령과 신부

지금은 성령시대다. 우리가 살고 있는 성령시대, 생명수의 근원이 누구인지 아는 것은 중요한 문제다. 사도 요한은 성령시대에 생명수를 주시는 구원자를 계시로 보았다.

성령과 신부가 말씀하시기를 오라 하시는도다 듣는 자도 오라 할 것이요 목마른 자도 올 것이요 또 원하는 자는 값없이 생명수를 받으라 하시더라

(요한계시록 22:17)

오늘날 영적 기갈에 허덕이는 인류는 성령과 신부께서 주시는 생명수를 마셔야만 구원을 받을 수 있다. 생명수를 주시는 성령과 신부는 누구일까. 성령은 성삼위일체의 하나님으로서 성령시대 이 땅에 임하시는 그리스도, 즉 아버지 하나님을 가리킨다.

그렇다면 성령이신 아버지 하나님과 함께 생명수를 주시는 ‘신부’는 누구일까. 생명수를 베푸시는 주체를 알지 못하고는 생명수를 받을 수 없기에 구체적으로 신부가 누구인지 알아야 한다. 사도 요한은 하늘에서 내려오는 성령의 신부를 계시로 보았다.

내가 신부 곧 어린양의 아내를 네게 보이리라 하고 ··· 하나님께로부터 하늘에서 내려오는 거룩한 성 예루살렘을 보이니

(요한계시록 21:9~10)

사도 요한은 어린양이신 아버지 하나님의 신부가 하늘에서 내려온 성 예루살렘이라고 했다. 이것은 팔레스타인의 이스라엘에 있는 무너진 성을 말하는 것이 아니다. 과연 생명수를 주시는 신부인 하늘 예루살렘은 누구일까.

오직 위(하늘)에 있는 예루살렘은 자유자니 곧 우리 어머니라

(갈라디아서 4:26)

사도 바울은 하늘 예루살렘을 가리켜 ‘우리 어머니’라고 증거했다. 이 구절에서 ‘우리’는 ‘구원받을 성도들’이다. 그러므로 생명수를 주시는 신부는 어머니 하나님인 것이다. 성령과 신부께서 함께 생명수를 주신다는 것은 이 시대 영혼의 생명을 유지하기 위한 생명수를 받기 위해서는 아버지 하나님과 더불어 어머니 하나님께 나아가야만 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생명수를 주시는 예루살렘

구약시대 스가랴 선지자는 생수가 예루살렘에서 솟아나서 온 세상에 사시사철 흐를 것이라고 예언했다(스가랴 14:8). 즉 마지막 때 새 예루살렘의 실체이신 어머니 하나님께서 생명수를 허락해주실 것을 알려준 것이다.

에스겔 선지자는 어머니 하나님께서 주시는 생명수가 온 세계로 흘러가 만국이 소성하게 될 것이며, 열방의 민족들이 진리 안으로 돌아오게 될 것이라고 예언했다(에스겔 47:1~7). 이어 생명수의 엄청난 효력에 대해 소개한다. 생명수가 흐르는 곳마다 죽어가던 생물이 살고 바다가 소성함을 얻을 것이라고 설명한다(에스겔 47:8~12). 성경에서 바다는 세상을 가리킨다(요한계시록 17:15). 즉 영적 기갈에 목말라 죽어가던 온 세상의 인류가 하나님의 생명수로 살아날 것을 나타낸 것이다.

또한, 생명수가 흐르는 강가에 달마다 열매를 맺는 생명 나무가 있는데, 그 나무의 잎사귀가 죽어가는 인류를 치료하는 약재료가 될 것이라고 예언했다. 이것은 요한계시록의 예언과도 정확하게 일치한다.

또 저가 수정같이 맑은 생명수의 강을 내게 보이니 하나님과 및 어린양의 보좌로부터 나서 길 가운데로 흐르더라 강 좌우에 생명 나무가 있어 열두 가지 실과를 맺히되 달마다 그 실과를 맺히고 그 나무 잎사귀들은 만국을 소성하기 위하여 있더라

(요한계시록 22:1)

생명수의 발원은 하나님과 및 어린양의 보좌로서 하늘 예루살렘이신 어머니 하나님을 의미한다(예레미야 3:17). 신·구약 성경은 생명수를 주시는 예루살렘, 어머니 하나님에 대해 일관되게 증언하고 있다. 이러한 예언에 따라 어머니 하나님께서 세상에 오셔서 “생명수를 받으러 오라.”고 외치고 계신다. 이 외침에 응한 사람만이 영혼의 소성함을 입을 수 있을 것이다. 더불어 어머니 안에서 참된 행복과 위로를 받을 수 있을 것이다(이사야 66:13).

<생명수의 근원 하늘 어머니>
이 글의 관련 게시글

잃어버린 자, 고아는 누구인가?
엘로힘, 두 분으로 존재하시는 하나님
어머니 뇌 속에 새겨진 존재

9 Comments

  1. 생명수의 근원이신 하늘 어머니께서 주시는 생명수 받아서 천국에 갑시다.

  2. 생명수의 근원이셔서 우리에게 사시사철 생명수를 부어주셔서 영적 갈증이 나지 않게 해주시는 하늘 어머니께 진정 감사드립니다.

  3. 성부.성자.성령, 성삼위일체 우리의 하늘아버지의 우리 향한 일관된 사랑의 의지는 오직 영원한 생명을 주시겠다는 약속입니다. 그 약속 반드시 지키시려 성령시대인 이 마지막세대에 완전한 생명을 탄생시킬 하늘 어머니 자녀들에게 증거해 주시고, 누구든지 생명의 섭리를 이해한 자라면 당연히 영생을 주실 어머니가 계셔야함을 깨닫게 해주시니 참으로 감사합니다!!

  4. 세상살이에 지쳐 힘들 때 어머니의 음성을 들음으로 외롭고 아프고 힘들고 괴롭고 고독한 심령이 치유함을 얻었습니다.
    죄인을 구원하시기 위해 이 땅까지 거룩한 발걸음을 하여 주심에 예루살렘 어머니께 진정으로 감사를 드립니다.

  5. 스갸랴.에스겔. 사도요한.사도바울 신구약의 선지자들이 마지막때 생명수를 허락하시는 어머니하나님께서 등장하심을 계시로 뵈었고 기록되어진 말씀대로 이시대 등장하셔서 생명수를 허락하여주시는 어머니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