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루 브리얼리의 ‘고향집’ 찾기 여정

Facebook Kakaotalk Naverband Naverblog Naverline Pinterest Telegram Twitter

사루 브리얼리의 고향

2012년 호주 태즈메이니아. 한 청년이 부모님과 인사를 나누고 집을 나선다. 청년의 이름은 ‘사루 브리얼리(Saroo Brierley)’. 그는 자신이 태어난 ‘진짜 고향’을 찾으러 가는 길이다.

인도에서 태어난 사루 브리얼리는 다섯 살 때, 기차역에서 일하는 형을 따라갔다가 길을 잃고 말았다. 형을 찾으러 무작정 기차에 탄 그는 14시간을 달려 콜카타의 하우라 역에서 내렸다. 아직 어려서 가족과 마을의 이름을 몰랐던지라 그는 졸지에 고아원으로 보내지는 신세가 되었다.

다행히 사루 브리얼리는 자상하고 친절한 호주의 한 부부에게 입양되어 행복하게 지냈다. 그러나 그의 가슴 한편에는 여전히 고향을 향한 그리움이 자리하고 있었다. 오랜 시간 고향을 찾으려 시도했지만 어릴 적의 희미한 기억만으로는 드넓은 인도에서 그가 태어난 마을을 찾을 수 없었다.

그로부터 몇 년이 지났을까. 사루 브리얼리는 우연히 전 세계 어디든 원하는 장소를 인공위성에서 찍은 사진으로 보여주는 프로그램(Goolge 어스)을 접하고 꺼져가던 희망을 되살렸다. 몇 년 동안 자신의 기억을 더듬어가며 프로그램으로 인도 곳곳을 샅샅이 뒤진 끝에, 형과 같이 갔었던 역과 자신이 살던 마을을 찾아내는 데에 성공했다. 기억 속의 풍경과 일치하는 마을의 모습을 보고 그는 드디어 고향에 돌아갈 수 있겠다는 기대감에 부풀어 올랐다.

그는 긴 시간 비행기를 타고 인도의 칸드와라는 지역에 도착했다. 좁은 골목 하나라도 지나칠세라 꼼꼼히 살폈다. 마침내 그는 어릴 적 자신이 살던 집을 발견했다. 하지만 집은 비어 있었고 가족의 흔적은 어디에도 없었다. 고향을 찾아 인도의 작은 마을까지 찾아왔건만…. 허탈함이 밀려왔다.

그때 사루 브리얼리의 앞에 한 이웃 주민이 나타났다. 이 집에 살던 사람을 만나러 왔느냐는 그의 말에 고개를 끄덕이자 그는 사루를 어딘가로 안내했다. 한참을 걸어 도착한 그곳에는, 사루의 어머니와 가족들이 있었다.

“사루, 정말 사루구나. 언젠가 네가 꼭 돌아오리라고 믿었어!”

너무나 듣고 싶었던 어머니의 목소리, 잊을 수 없었던 가족의 품. 25년 만에 재회한 사루와 가족들은 얼싸안고 기쁨을 나눴다.

인류 인생들의 고향

고향이 어디인지 잊어버린 채 낯선 곳에서 고아의 처지가 된 것은 비단 사루만의 이야기가 아니다. 사실 지구에 사는 인류가 이 가슴 아픈 사연의 주인공들이다.

성경은 우리 영혼의 고향에 대해 기록하고 있다. 우리의 영혼은 세상(지구)이 창조되기 전에 하늘나라에 있었던 존재, 곧 천사였다.

여호와께서 우주를 창조하실 때 그 무엇보다 나(솔로몬)를 먼저 만드셨으므로 나는 세상이 창조되기 전에 처음부터 있었다. ··· 그때 나는 그(하나님)의 곁에서 ··· 날마다 ··· 즐거워하였으며

(현대인의성경 잠언 8:22~30)

『잠언』은 솔로몬이 기록한 책이다(잠언 1:1). 우리와 전혀 다를 바 없는 한 사람인 솔로몬은, 지구가 만들어지기 전에 자신이 하늘에서 하나님 곁에 존재하던 천사였다고 고백했다. 또 『욥기』에는 하나님께서 지구의 기초를 놓을 때에 욥의 영혼이 하늘에 있었다고 기록한다(욥기 38:1~21). 이 두 사람의 사례는 인류의 전 생애를 알려주는 기록으로, 우리의 영혼이 육신을 쓰고 이 땅에 태어나기 전에, 솔로몬과 욥과 같이 하늘에 있었던 천사였음을 교훈한다(누가복음 15:4~7).

우리의 영혼은 현재 땅에 거하며, 날마다 근심과 걱정으로 탄식하는 삶을 보낸다. 본래 하늘에 있었던 우리의 영혼이 왜 육신을 쓰고 이 땅에 내려왔을까. 성경은 ‘바벨론 왕’과 ‘두로 왕’의 사례를 통해 그 해답을 알려준다. 바벨론 왕은 이 세상에 태어나기 전에 ‘아침의 아들 계명성’이라 불리던 천사였고, 두로 왕도 세상에 태어나기 전에 ‘화강석 사이로 걸어다녔던 그룹 천사’였다. 하늘의 천사였던 그들이 지상으로 내려온 이유는 죄를 범했기 때문이다(이사야 14:4~15, 에스겔 28:11~17). 이 땅은 범죄한 천사들의 감옥 곧 도피성인 것이다.

천상의 기억을 망각하고 이 땅에 내려왔어도 영원을 사모하는 마음들은 끊임없이 미지의 세계를 동경해왔다. 수천 년 동안 수많은 철학자와 신학자들이 ‘나는 누구인가. 인생은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는가’라는 물음에 답하기 위해 일생을 바쳐가며 고뇌를 거듭했다. 그러나 그 누구도 모순 없는 정확한 학설을 제시하지 못했다.

성경은 우리의 삶이 끝나면 영혼이 하나님께 돌아간다고 알려주고 있다.

육은 본래의 흙으로 돌아가고 은 그것을 주신 하나님께로 돌아가기 전에 너의 창조자를 기억하라.

(현대인의성경 전도서 12:7)

땅에서는 외국인과 나그네로라 증거하였으니 이같이 말하는 자들은 본향 찾는 것을 나타냄이라 저희가 나온바 본향을 생각하였더면 돌아갈 기회가 있었으려니와 ··· 더 나은 본향을 사모하니 곧 하늘에 있는 것이라

(히브리서 11:13~16)

영원 전부터 기쁨과 즐거움만이 가득했던 천국, 그곳은 장차 우리가 돌아가야 할 영혼의 ‘진짜 고향’이다. 희미한 기억의 조각들을 맞춰가며 결국 고향을 찾아낸 사루 브리얼리처럼, 아름다웠던 천국의 추억을 그려보자. 그곳으로 돌아갈 기회는 있다.

<참고자료>
  1. ‘집으로’, 사루 브리얼리 저
  2. ‘신비한TV 서프라이즈 746회’, MBC
이 글의 관련 게시글

하나님의 거처, 시온은 어디인가?
복음이란 – 소망의 메시지
신약성경에 등장하는 ‘하나님의 교회’

댓글 34

34 responses to “사루 브리얼리의 ‘고향집’ 찾기 여정”

  1. 아니모 says:

    우리의 진짜 고향인 천국을 항상 소망하며 하늘 아버지 어머니를 따르겠습니다.

  2. 기린 says:

    사루 브리얼리는 노력 끝에 고향과 엄마와 형을 찾았던것처럼 우리도 지금 의 삶을 원망하지않고 인내해서 천국소망을 저버리지 않고 우리 고향 하늘나라에 입성하는 자녀가 되겠습니다

  3. 장바견 says:

    사루 브리얼리와같이 아직 하늘 어머니 아버지 품에 돌아오지 못한 70억명을 우리가 하늘 어머니 아버지 품에 돌아올 수 있도록 도와주어야겠다

  4. 아멘 says:

    죄 짓고 내려온 이 땅에서 하늘천사세계 기억을 잊어버리며 살고 있었는데 천국의 기억을 다시 심어주시며 천국 가자하시는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5. 기린 says:

    이땅에 오기전 우리는 하나님과 함께 천사의모습으로 하늘에 있었음을 잊어선 안되겠고 잃어버린바된 우리를 위해 이땅에 친히오신 하나님께 감사를 드려야하겠습니다

  6. 사랑 says:

    우리 영혼의 고향, 하늘에서 잃어버린 바 된 우리가 고향을 생각하며 다시 천국에 들어갈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하겠습니다

  7. 물방울 says:

    영적 고아였던 저를 친히 하늘에서 이땅까지 내려오셔서 찾아주시고 참 하나님의 품으로 돌아와 영원한 고향 천국을 소망하는 자녀로 삼아주신 아버지 어머니께 감사를 드립니다.

  8. 트루먼쇼 says:

    영화같은 일이 실제 이야기였네요. 우리의 천국본향도 사실임을 알게되었어요. 본향가기 위한 수고와
    노력을 아끼지 말아야겠어요.

  9. 최민형 says:

    우리의 고향 천국으로 돌아갑시다!!!!와~~

  10. 양과 같이 says:

    우리의 영의 고향 천국 너무도 돌아가고싶습니다.

  11. 배선 says:

    가족을 다시 만나고 찾기 위해 조금의 희망마저 버리지 않았던 것 처럼 찾을 수 있다는 것을 항상 생각하고 실천하는 자녀가 되고싶습니다

  12. 소중함 says:

    정말 가슴이 뭉클하고 아름다운 이야기 입니다.
    잃어버린 가족과 부모님을 찾는 일 만큼 감동적인 이야기는 없겠죠.
    극히 단편적인 한 사람의 이야기가 아니라 우리 모두의 이야기입니다.
    그 대목에서 더욱 공감을 합니다.
    우리의 고향이 하늘 나라임을 모든 분들이 깨닫길 간절히 바랍니다.

  13. 팔라치 says:

    사루 브리얼리의 마음이 얼마나 간절했을까 생각이 드네요~ 우리 영혼도 하늘 본향을 그리워 하는 마음이 그럴거 같아요~~

  14. 별 하나 says:

    우리의 진짜 고향 너무 가고싶네요 . 하늘 고향을 생각할때마다 가슴이 뭉클해집니다..

  15. 지태환 says:

    기억하지 못했던 천국의 기억을 계속알려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또한 다시 고향으로 돌아갈수있는 길과 방법을 알려주셔서 다시 한번 더 감사드립니다

  16. 박민혁 says:

    세상에서만 살았다면 영의 고향인 천국을 알지 못했을 텐데
    나를 시온으로 인도해주셔서 영의 고향인 천국을 알게 해주신
    아버지 어머니께 감사드립니다~~

  17. 김형빈 says:

    우리의 고향을 알려주신 하나님께 감사합니다

  18. 학생 says:

    영적으로고아되었던 저를 찾아주시기위해 진짜 고인 하늘나라를 알려주신 아버지 어머니께 감사드립니다

  19. 천혜향 says:

    돌아가기까지의 고통이 따르지만 고향이 있기에 모든 것을
    감수할 수 있습니다.

  20. 문햇살 says:

    기대했던 일이 제 눈앞에 펼쳐지고 있는 지금입니다.
    천국의 비밀을 알았고 그곳에 가야 할 이유도 목적도 찾았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내 부모님이 누구신지 알게 됐습니다.
    아직 찾지 못한 나의 형제자매를 어서 찾고 싶습니다.

  21. 솔방울 says:

    잊었던 고향을 다시 알려주시고 가는 길도 알게 해주신 하나님께 감사 드립니다.

  22. 강남아롱별 says:

    우리의 영원한 고향인 하늘나라 많은사람에게 알려서 같이 돌아갈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23. 이규리 says:

    우리의 진짜 고향에 대한 기억을 더듬어 우리가 살던 영원한 고향으로 나아가는 자녀가 되고싶습니다.

  24. 수민 says:

    하루 빨리 우리의 진짜 고향으로 돌아가기 위해서 노력해야겟어요.

  25. 마시멜로 says:

    우리의 고향이 하늘나라입니다.

    희미하게나마 하늘 부모님을 생각할수 있고 찾게 해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26. 강남콩 says:

    헤매던 영혼을 찾아주셔서 하나님의 자녀로 만둘어주심에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27. 타고르 says:

    슬프고도 아름다운 내용이네요
    고향, 가족, 어머니
    별헤는 밤

  28. 단감 says:

    이렇게 날씨가 추워지면 더욱 고향이 그리워집니다. 엄마와 함께 덮었던 이불도 생각나고, 엄마의 냄새도 그립습니다. 그고향이 하늘천국이라니 더더욱 가고 싶습니다.

  29. 비타1004 says:

    죄로 인해 멀어졌던 우리의 진짜 고향을 이제는 진짜 고향인 천국을 향해 나아가고 싶습니다.

  30. 타향살이에 지쳐 힘들 때 고향을 그리면 힘이 샘솟고 얼굴에 미소가 그려지는 것은 모든 이에게 동일한 일이라 여겨집니다. 육신의 고향을 그려보기만 하여도 이렇게 행복한데….영혼의 고향=천국에 돌아간다면 이 보다 기쁜 일이 있을까요?
    하늘의 기억을 잃어버린 죄인들을 찾아 천국본향으로 인도하시려 성육신 하신 엘로힘 하나님께 진정으로 감사를 드립니다.

  31. 그린스타 says:

    성경을 통해 우리의 전생을 기억해내야 하늘본향
    돌아갈 수 있습니다

  32. 제비꽃 says:

    고향… 그 이름만으로도 가슴이 뛴다.
    우리가 돌아갈 진정한 고향은 하늘나라임을 성경은 가르치고 있다.
    우리의 죄로 인해 떠나올 수 밖에 없었던 고향이지만 하나님께서 다시 돌아갈 수 있는 길을 열어주셨으니 이
    얼마나 감사한 일인가..

  33. 초심으로 says:

    사부 브리얼리~ 진짜 고향을 찾으려는 간절함과 포기하지 않는 집념이 있었기에 고향을 찾게 된 것 같아요~
    저도 간절함과 포기하지 않는 마음으로~ 진짜 고향~ 천국을 목표로 삼아보렵니다.~

  34. 색채의 향연 says:

    꿈 같은 일이 현실이 되다니 … 우리의 간절한 천국 소망 또한 실현될 날을 간절히 사모합니다.

댓글 남기기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