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의 모성

어머니 뇌 속에 새겨진 존재

어머니는 자녀를 평생 동안 품고 헌신하는 존재로 프로그래밍되었다. 왜일까?

어머니를 관찰해보자. 어머니의 관심은 하나부터 열까지 모두 자녀에게 향해 있다. 자녀의 일이라면 번거롭고 고생스러운 것쯤은 아무 문제가 되지 않는 어머니의 모성, 그 신비한 힘은 어디에서 기인한 것일까?

어머니의 모성은 어디서 기인했을까?

이 근원적인 물음에 대한 답을 찾기 위해, 몇 년 전 국내 최초로 동서양 모성 비교 실험이 한 방송 프로그램을 통해 방영됐다. 고려대학교 심리학 연구팀이 실시한 실험방법은 ‘기능성자기공명영상(fMRI)’을 통한 뇌 스캔이다. 과학의 힘을 빌려 모성의 실체에 접근해보기로 한 것이다.

실험에 참여한 이들은 중학생 자녀를 둔 한국인 엄마 11명, 미국인 엄마 11명으로 총 22명이었다. 검사시간은 10분. 엄마들에게 성격과 감정 등에 대한 형용사 150개가 제시됐다. 제시된 표현들이 자신과 일치한다고 생각되는 단어가 있으면 버튼을 누르도록 했다. 자녀에 관한 단어 역시 엄마가 생각하기에 내 아이와 일치하는 것이라고 판단되면 버튼을 누르도록 했다. 타인에 대한 판단을 할 때도 동일한 방법으로 이루어졌다. 타인으로는 김연아 선수의 사진이 제공됐다.

과연 자신을 판단할 때와 타인을 판단할 때, 엄마의 뇌는 어떻게 다를까. 인간의 뇌는 자기 자신에 대한 정보를 판단할 때는 ‘내측전전두엽’이 활성화된다. 반대로 타인에 대한 정보를 판단할 때는 ‘등측전전두엽’이 활성화된다.

모성 비교 실험이 진행되는 동안 엄마의 뇌에서 활성화되는 뇌 영역은 뇌 스캔을 통해 뚜렷하게 나타났다. 먼저 엄마들이 자신에 관한 단어를 판단할 때는 자기 정보 판단 영역인 ‘내측전전두엽’이 활성화됐다. 반면 타인을 판단할 때는 ‘등측전전두엽’이 활성화됐다.

그렇다면 엄마의 뇌는 자신도 타인도 아닌 자녀를 어떤 존재로 인식하고 있을까? 놀랍게도 엄마가 자녀를 판단할 때 자기 판단 뇌의 영역인 ‘내측전전두엽’이 활성화되었다. 이러한 결과는 실험에 참가한 한국인과 미국인 엄마 ‘모두’에게 동일하게 나타났다. 자신과 아이를 동일하다고 인식하는 ‘동일시현상’이 엄마의 뇌 속에서 일어나는 것이다.

아이들은 제 삶입니다.

실험에 참가했던 미국인 엄마 스테이시 게쉬의 말이다. 대다수 엄마들이 “내 딸 혹은 내 아들은 나의 삶 자체”라고 말했다. 엄마는 자녀를 또 다른 자기 자신, 분신으로서 뇌리에 깊이 각인하고 있는 것이다.

성경 『요한계시록』은 하나님께서 창조하신 만물 속에 하나님의 뜻이 내포되어 있다고 설명한다(요한계시록 4:10~11). 또 보이지 않는 하나님의 속성은 보이는 만물을 보고 깨달을 수 있다고 기록한다(로마서 1:20). 그렇다면 어머니가 자녀를 자신의 분신처럼 여기고, 자녀를 위해서라면 희생도 불사하도록 만드신 하나님의 뜻은 무엇일까?

위(하늘)에 있는 예루살렘은 자유자니 곧 우리 어머니라

(갈라디아서 4:26)

여기서 ‘우리’는 갈라디아서를 기록한 사도 바울과 그의 편지를 받을 수신자인 갈라디아교회의 성도들을 가리킨다. 즉 ‘우리’는 구원받을 성도들을 의미하는데, 그들에게 하늘의 자유자 어머니가 계심을 알려준다.

성경 『히브리서』는 하늘의 성소와 땅의 성소를 언급하면서, 하늘에 있는 것은 실체이고 땅에 있는 것은 그림자라고 설명한다(히브리서 8:5). 그리고 하늘의 가족제도와 땅의 가족제도도 그와 같다고 말한다. 『마태복음』, 『히브리서』, 『고린도후서』에는 하늘에 아버지가 계시듯 땅에 아버지가 계시고, 하늘에 자녀가 있듯 땅에 자녀들이 있다고 설명한다(히브리서 12:9, 마태복음 6:9, 고린도후서 6:18). 하늘의 가족제도와 땅의 가족제도는 실체와 그림자의 관계에 놓여있는 것이다.

그림자는 실체가 있어야 존재하는 법이다. 하늘 가족의 그림자로 보여주신 이 땅의 가족 구성원 중에는 자녀를 아끼고 사랑하는 고마운 존재인 어머니가 계신다. 이는 하늘에도 하나님의 자녀인 구원받을 백성들을 아끼고 사랑하는 하늘 어머니가 존재함을 밝히 보여주고 있는 것이다.

어머니는 자녀를 잊지 않는다. 그 마음 속에는 언제나 자녀가 있다. 어머니는 자녀를 평생 동안 품고 헌신하는 존재로 프로그래밍되었다. ‘어머니’라는 존재의 이미지 속에 하나님께서 깊이 각인시켜놓으신 그 사랑은 하늘 어머니로부터 기인된 것이었다.

<참고자료>
‘엄마의 뇌 속에 아이가 있다’, EBS, 2011. 5.

<어머니의 모성, 엄마 뇌 속에 내가 산다>
이 글의 관련 게시글

팔레스타인의 예루살렘, 평화를 주는 성인가?
엘로힘, 두 분으로 존재하시는 하나님
사마리아 여인과 예수님의 대화

31 Comments

  1. 하나님께서 창조하신 어머니라는 존재의 모성애를 통해 실체인 하늘 어머니의 지극하시고 깊으신 사랑과 자녀향한 마음을 깨닫게 하여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자녀를 위해 목숨까지도 아끼지 않으시는 어머니의 사랑을 늘 기억하고, 그 크신 사랑에 조금이나마 보답드릴 수 있는 삶을 살도록 노력해야겠습니다.

  2. 알고보면 우리 몸 곳 곳, 주위 곳 곳에 자리 잡고 있는 하늘 어머니를 증거하고 있는 것들을 알 수 있고 깨닫게 해주심에 감사드립니다.

  3. 만물을 창조하신 하나님의 뜻, 그 가운데 모성애를 통해
    이 세상에서의 어머니가 가진 모성애는
    결국 하늘의 영원한 세계에서도 자녀를 당신과 같이 여기며, 당신보다 더 중요하게 여기고, 먼저 생각하시는 지극하신 사랑, 모성애의 근원이신
    영의 어머니, 어머니 하나님께서 우리를 사랑하심이 얼마나 크신지를
    만 분지 일이라도 이해할 수 있는 좋은 글과 영상이었습니다.
    엘로힘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4. 자녀들을 목숨보다 사랑해주시는 어머니의 사랑에 감사하며, 늘 보답드리는 자녀가 되어야 겠습니다.

  5. 자녀를 곧 자신으로 여기는 어머니의 모성이 한 생명이 무럭무럭 성장할 수 있게 하는 힘이 되는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자녀들이 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항상 함께 해주시는 어머니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6. 머리와 가슴으로 모두 자녀를 품으신 어머니의 크신 사랑과 그러한 하늘 어머니의 자녀라는 사실에 크나큰 감사를 올립니다.

  7. 어머니는 내가 행복하면 행복하시고, 슬프면 슬퍼하신다. 이런 모성애에 하나님의 큰 뜻이 담겨있다는 것을 한번 더 느꼈다. 또한, 당연한 줄만 알았던 어머니의 사랑을 소중히 여겨 나도 어머니를 사랑하는 자녀가 되어야겠다고 생각했다.

  8. 자녀들은 살아가면서 어머니를 잊을때도 잊지만 어머니들은 잊지 못한다는 것이 비유가 아닌 잊을래야 잊을 수 없는 존재임을 다시한번 생각하게 되는 글인것 같습니다. 앞으로는 잊지 않는 자녀가 되겠습니다.

  9. 우리의 어머니가 우리를 위해서 뭐든지 하시는 것처럼 하늘 어머니께서도 우리를 구원하시고자 무엇이든 하시니, 어머니께 항상 감사드립니다

  10. 늘 우리를 위해 희생하시고 기도하시는 하늘 어머니께 감사드리고 기쁨을 드리는 자녀가 되겠습니다!

  11. 자녀들을 위해 밤낮으로 기도하시는 어머니모습이 생각났습니다.어머니와 함께 천국에 가는 날까지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12. 항상 자녀를 먼저 생각하시는 어머니의 사랑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립니다

    • 자녀를 내몸과 같이 소중이 아끼시는 어머니의 사랑을 깨달을 수 있는 귀한 내용이네요^^

  13. 죄인임에도 불구하고 항상 저희를 사랑해 주시고 생각해 주시는 어머니께 감사드립니다

  14. 자녀를 위해서라면 모든 것을 내어줄 수 있는 모성의 신비를통해 어머니하나님의 자녀향한사랑을 깨닫게하신 엘로힘하나님께감사드립니다~~

  15. 어머니의 뇌에는 항상 자녀가 새겨져 있다는 것이 너무 감동적입니다 이처럼 하늘 어머니도 항상 자녀들을 사랑해 주시니 감사드립니다

  16. 단지 생각만 일치 하는게 아니라 자녀가 엄마의 뇌속에 새겨져 있다는 실험 결과가 충격이네요~~~
    역시 모성애는 대단하네요~~#

  17. 정말 신기합니다.
    자녀를 위해서라면 목숨도 버리시는 하늘아버지어머니의 숭고하신 사랑에 감사드립니다!!

  18. 2천년전 사도바울이 얘기했든 이지상에 어머니가 계시듯 하늘에도 하늘어머니께서 계신다고 알려줬듯, 세상 모든사람들이 하늘어머니의 존재를 깨닫고 하늘 어머니의 자녀를 위한 사랑을 깨달았으면 좋겠다.

  19. 그 누구보다 자녀를 사랑허시고 자녀를 위해서하면 그 무엇도 다 하실 수 있으신 어머니의 본성은 하늘어머니로부터 내려왔음을 깨닫게 해주시고 하늘어머니의 자녀로 삼아주신 은혜에 감사를 드립니다.

  20. 늘 자녀를 자신보다 더 생각하고 위해주시는 하늘 어머니께 너무 감사 드립니다.늘 하늘 어머니의 사랑 잊지 않고 마음에 품고 사는 자녀가 되겠습니다.

  21. 죄인된 우리 자녀들을 자신보다 더 사랑해주시는 하늘 어머니의 그 희생과 사랑을 생각하면 눈물이 납니다. 하늘 어머니께 감사드립니다.

  22. 흥미로운 실험이면서 감동적인 결과네요
    어머니의 마음속에 내가 있는데 저는 나만 생각하고 어머니의 사랑을 너무 자주 잃어버리고 사는거 같아 부끄럽습니다 🙁

  23. 하늘 어머니의 마음속에 하늘 자녀인 내가 있었다는 마지막 문장이 아주 감동적입니다.
    제가 오늘을 살 수 있는 것도 영의 어머니를 통해 생명을 물려받았기 때문임을 깨닫습니다.

    • 우리의 어머니가 우리를 위해서 뭐든지 하시는 것처럼 하늘 어머니께서도 우리를 구원하시고자 무엇이든 하시니, 어머니께 항상 감사드립니다

  24. 자신의 안위보다 자녀를 먼저 생각하시는 어머니의 본성은 어머니 하나님으로 부터 내려온것임을 깨우쳐주신 이유는 우리가 어머니하나님의 사랑을 깨닫게 해주시기위해 하셨다는 것을 통해서 사랑이 충성하신 어머니하나님께 너무 감사를 드리게 된 글이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