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간모자의 새드엔딩

9 3,073
빨간모자
플뢰리 프랑수아 리샤르 作 빨간 모자 소녀

동화 빨간모자, 위장한 사람을 경고하다

빨간모자(Little Red Riding Hood)는 프랑스 동화 작가 샤를 페로가 1697년에 발표한 ≪옛날 이야기(Histoires ou Contes du Temps Passé)≫에 수록된 작품이다. 내용은 이렇다.

빨간 모자를 항상 쓰고 있어 ‘빨간모자’라고 불리던 한 소녀가 있었다. 어느 날 빨간모자는 엄마의 심부름으로 아픈 할머니께 음식을 드리러 가는 도중 위장한 늑대를 만난다. 늑대는 빨간모자를 당장 잡아먹고 싶었지만 주변에 사냥꾼이 있다는 사실을 알고 선뜻 그러지 못했다. 늑대는 점잖고 친절한(?) 모습으로 그녀에게 다가가 도착지가 어디인지 물었다. 순진한 빨간모자는 친절한 늑대에게 그만 할머니가 사는 집의 위치를 알려주고 말았다. 늑대는 지름길을 달려 빨간모자보다 먼저 목적지에 도착해 할머니를 잡아먹었다. 그리고 할머니의 모습으로 변장한 후 침대에 누워 빨간모자가 오기를 기다렸다. 이내 그녀가 도착했고 늑대는 빨간모자를 통째로 먹어치웠다.

샤를 페로의 동화는 행복한 결말이 아니라 늑대가 빨간모자를 잡아먹는 새드엔딩으로 끝난다. 샤를 페로는 이 동화의 마지막에서 “소녀가 늑대와 같이 길에서 부딪힌 수상한 자의 말을 듣지 않았다면 늑대의 먹잇감이 되는 일은 없을 것이란 점을 배울 수 있다. 늑대는 협박을 하거나 폭력을 휘두르지 않았고 화를 내지도 않았다. 오히려 정중한 말로 길에서 만난 소녀의 집까지 들어간 것이다. 정중한 행동을 하는 늑대가 사실은 가장 무서운 존재였다는 것을 어찌 알았으랴.”는 메시지를 남겼다.

성경, 거짓 선지자를 경고하다

거짓 선지자

거짓 선지자들을 삼가라 양의 옷을 입고 너희에게 나아오나 속에는 노략질하는 이리라 (마태복음 7:15)

이천 년 전, 예수님께서는 위장한 늑대를 조심하라고 신신당부하셨다. 우리 영혼을 노략질하는 이리, 곧 거짓 선지자를 주의하라는 말씀이다.

거짓 선지자는 그리스도의 사도로 가장하여 사람의 영혼을 멸하는 일을 한다. 사도 바울은 거짓 선지자를 가리켜 ‘빛의 천사의 탈을 쓴 사람’이라고 정의했다(고린도후서 11:13~15). 겉은 천사의 모습을 하고 있어서 그 정체를 쉽게 분별하기 어렵다는 것이다. 마치 동화 속 늑대가 본심을 숨기고 점잖고 친절한 모습으로 위장한 것처럼 말이다.

그렇다면 거짓 선지자를 분별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제사장들은 내 율법을 범하였으며 ··· 그 눈을 가리워 나의 안식일을 보지 아니하였으므로 내가 ··· 더럽힘을 받았느니라 ··· 식물을 삼키는 이리 같아서 불의의 이를 취하려고 ··· 거짓 복술을 행하며 여호와가 말하지 아니하였어도 주 여호와의 말씀이라 하였으며 (에스겔 22:26~27)

사람의 영혼을 삼키는 이리, 즉 거짓 선지자의 특징은 하나님의 법을 지키지 않는 것이다. 성경은 ‘안식일을 지키지 않는 제사장’을 가리켜 거짓 선지자라고 콕 집어 설명했다. 또한 안식일을 지키지 않는 행위는 하나님을 모독하는 것이라고 기록했다. 거짓 선지자를 분별할 수 있는 유일하고 정확한 단서, 그것은 하나님의 법을 지키는지의 여부다.

공교롭게도 오늘날 수많은 교회들은 안식일을 지키지 않는다. 목사의 잘못된 가르침 때문이다. 대부분의 목사들은 “안식일은 폐지된 구약의 율법이기 때문에 지키지 않아도 된다.”고 주장한다. 과연 사실일까?

예수께서 ··· 안식일에 자기 규례대로 회당에 들어가사 성경을 읽으려고 서시매 (누가복음 4:16)

안식일이 폐지된 율법이라면 왜 예수님께서 안식일을 지키셨겠는가. 예수님께서는 친히 안식일에 예배드리는 본을 보이시며 안식일을 ‘자기 규례’로 삼으셨다. 사도들도 “인자는 안식일의 주인이니라.”, “세상 끝날까지 안식일을 지키라.”는 예수님의 말씀에 따라 안식일을 소중히 지켰다(사도행전 17:2~3, 18:4~5).

곧 거짓말을 가르치는 선지자라 백성을 인도하는 자가 그들로 미혹케 하니 인도를 받는 자가 멸망을 당하는도다 (이사야 9:15~16)

거짓 선지자를 따르면 그 결과는 멸망이다. 안식일을 보지 못하도록 눈을 가리는 자가 양의 탈을 쓴 이리요, 거짓 선지자다. 부디 안식일을 기억하여 예수님의 당부를 헛되게 하지 말자. 우리의 이야기가 해피엔딩이 되도록 조심, 또 조심하자.

관련 글
댓글
  1. 문햇살

    성경에 너무나도 분명하게 기록되어있음에도 알지 못하는 사람들이 그저 안타깝습니다. 빨간모자가 할머니로 위장한 늑대를 그대로 할머니로 믿어버렸던 안타까운 엔딩이 지금 이 시대에 일어나지 않도록 그들에게 알려주고 싶습니다!

  2. 비타1004

    착한 선지자 참 선지자로 위장해 우리의 영혼을 죽음의 길로 인도하는 거짓선지자의 말에 넘어가서는 안됩니다. 참선지자와 거짓선지자를 구분하는 방법은 그가 과연 하나님의 법을 지키느냐 지키지 않는냐가 그 방법입니다.
    성경에 기록된 안식일을 지키고 안식일을 알지 못하고 거짓선지자에게 미혹되어 죽음으로 달겨가는 저들에게 알려주는 자녀가 되겠습니다.

  3. 강남아롱별

    참과거짓을 분별못하는 많은사람들에게 성경의 참진리를 알려야 하겠습니다

  4. 수민

    우리는 진실과 거짓을 잘 분별해 천국에 갈수있는 해피엔딩을 맞아야겟다.

  5. 유나이티드

    성경을 기준으로 거짓선지자를 올바르게 분별할 수 있어야 하겠습니다.

  6. 솔방울

    성경을 올바르게 깨달아 양의 탈을 쓴 이리들에게 현혹되지 않고 거짓과 진리를 분별할줄 아는, 참 선지자를 따라가는 사람이 되어야겠습니다.

  7. 강남콩

    우리는 항상 성경을 기준으로 하나님을기준으로 하여 거짓선지자와 참선지자를 올바르게 구별해야합니다. 지금 이 시대 안식일은 우리가 반드시 지켜야 할 참 규례입니다. 모두 함께 지킵시다.

  8. 이규리

    우리의 미래가 새드엔딩이 아니라 해피엔딩으로 끝나려면 예수님께서 사도들이 지킨 안식일을 지켜야합니다. 거짓선지자에게 속아 안식일을 모르고 있는 사람들에게 안식일을 전하는 자녀가 되고싶습니다. 아버지 어머니 감사합니다.

  9. 학생

    하나님께서 허락해주신 안식을 세상 끝까지 지켜 영원한 천국에 들아가는 해피엔딩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안식일은 폐지되었다며 우리의 영혼을 노략질 하는 거짓선지자들의 말에 속아 넘어가지 않도록 주의 하고 주의 해야겠습니다.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