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님의 새 이름 – 돌 위에 기록되다

11 565

예수님 새 이름, 이 이름이 있다고 하면 놀랄 사람들이 많을 것이다. 성경은 예수님 새 이름이 등장할 것에 대해 예언했다. 그 시기는 다름 아닌 성령시대다. 많은 기독교인들은 현재 우리가 살고 있는 시대를 가리켜 성령시대라고 부른다.

성령의 이름은 곧 예수님의 새 이름

예수님 새 이름, 이 이름은 성령 하나님의 이름이다.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구원을 위해 육천 년의 시간을 세 시대로 구분하셨다. 성부시대와 성자시대, 성령시대가 그것이다. 한 분이신 하나님께서 세 시대마다 각각 다른 이름, 다른 모습으로 오셔서 구원사업을 펼치신 것이다.

예수께서 나아와 일러 가라사대 ··· 너희는 가서 모든 족속으로 제자를 삼아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으로 침례를 주고 내가 너희에게 분부한 모든 것을 가르쳐 지키게 하라 (마태복음 28:18~20)

이천 년 전 예수님께서는 아버지 시대에 ‘여호와’라는 이름과, 아들 시대의 ‘예수’라는 이름, 성령시대의 ‘또 다른 구원자 이름’이 존재한다는 사실을 알려주셨다. 더불어 세상 끝날까지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을 제대로 알고 침례를 베풀라는 중요한 메시지를 남기셨다.

오늘날 많은 기독교인들이 인지하는 것처럼 이 시대는 성령시대다. 즉 성부나 성자의 이름이 아니라 성령시대의 구원자 이름으로 구원을 받을 수 있다는 의미다. 혹자는 성령의 이름이 성령이라고 한다. 만약 성령의 이름이 성령이라면 성부의 이름도 성부이고, 성자의 이름도 성자여야 한다. 그러나 성경은 성부시대 ‘여호와’ 하나님의 이름이 존재하고 성자시대 ‘예수’님의 이름이 따로 있는 것처럼, 성령의 이름 곧 예수님 새 이름이 별도로 존재한다고 밝혔다.

돌 위에 기록된 예수님의 새 이름

이기는 그에게는 내가 감추었던 만나를 주고 또 흰 돌을 줄 터인데 그 돌 위에 새 이름을 기록한 것이 있나니 받는 자밖에는 그 이름을 알 사람이 없느니라 (요한계시록 2:17)

요한계시록은 사도 요한의 개인적인 생각이나 천사의 지시에 따라 기록된 책이 아니다. 오직 예수님의 계시와 뜻에 따라 쓰여진 것이다. 주목할 점은 ‘돌 위에 예수님 새 이름이 기록되었다’는 말씀이다. NIV과 KJV도 이 부분의 새 이름을 ‘new name’이라고 기록했다. 성령시대 구원자의 이름은 ‘예수’가 아닌 다른 이름이라는 의미다.

요한은 연거푸 두 번씩이나 성령시대에 등장하실 예수님의 새 이름에 대해 기록했다(요한계시록 3:12). 오늘날 인류의 구원에 있어서 예수님의 새 이름이 얼마나 중요한지 가늠해볼 수 있는 부분이다.

그렇다면 새 이름이 기록된 ‘돌’은 무엇을 의미하는 것일까.

사람에게는 버린 바가 되었으나 하나님께는 택하심을 입은 보배로운 산 돌이신 예수에게 나아와 (베드로전서 2:4)

사도 베드로는 새 이름이 기록된 돌을 ‘예수님’이라고 증거했다. 따라서 요한이 증거한 돌 위의 새 이름은 예수님의 새 이름이며, “받는 자밖에는 알 사람이 없다”고 한 예수님의 새 이름은 성령의 이름, 바로 성령시대 구원자의 이름인 것이다.

옛적 성부시대에는 여호와 하나님을 찾고 믿었던 자들이 구원을 받을 수 있었다(요엘 2:32). 성자시대에는 예수님을 불렀던 자들이 구원의 은혜를 덧입을 수 있었다(로마서 10:9~13). 마찬가지로 성령시대에는 성령시대의 구원자이신 ‘예수님의 새 이름’을 올바로 알고 믿는 자들만이 구원을 받을 수 있는 것이다.

이름을 통해 시대를 구분하신 하나님의 뜻을 깨닫지 못한다면 믿음의 목적인 영혼 구원에 이르지 못할 것이다. 지금 이 시대는 성령시대다. 새 이름으로 등장하신 하나님을 찾아야 할 시대다.

댓글
  1. redbean

    예수님의 새 이름으로 등장하신 하나님을 영접하게 해주심에 감사드립니다.

  2. 상록수

    성경의 비밀 중의 비밀이신 예수님의 새 이름.
    여호와의 새 이름이신 ‘예수’라는 이름도 하나님께서 알게 하여 주시지 않으면 깨닫지 못했던 것과 같이
    ‘예수님의 새 이름’도 하나님께서 지혜와 총명을 허락하지 않으면 어느 누구도 깨달을 수 없습니다.
    오직 받는 자만 깨달을 수 있는 ‘예수님의 새이름’
    모든 비밀을 깨닫게 하신 하늘 아버지 어머니께 감사드립니다.

  3. 황금나무

    받는 자 밖에는 알 수 없는 예수님의 새 이름, 성령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우리가 반드시 알아야 할 하나님의 이름입니다.

  4. 별빛향기

    영혼구원을 목적삼고 있다면 이름을 통해 시대를 구분하신 하나님의 뜻을 깨닫고. 성령시대인 이시대 성경이 증거하는 새이름으로 등장하신 하나님을 깨닫고 만나야 합니다..

  5. 지나가는 행인

    정말 새이름을 주셨다면 지금도 예수님이라고 부르면서 교회를 다니는 사람들은 다들 새이름에 대해서 알아봐야하는거 아닌가요?

  6. 심쿵이~

    예수님의 새이름??궁금하닷!!
    더 알고 싶어여~~

  7. 하얀둥이

    시대를 알게 하시고 시대에 따른 구원자의 이름을 깨닫게 해주신 엘로힘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8. NOVEMBER

    핫 뉴스이네요
    2천 년 전 기록된 요한계시록의 예수님의 새이름이 있다는 이 놀라운 사실이 이제서야 알려지다니
    정말 성경은 신비한 책인것 같습니다
    이적의 시대가 아니라 마지막 은혜의 성령시대 라는것은 일반교회 다닐때도 들어보았습니다
    그런데 성령의 이름이 있다는 것과 예수님의 새로운 이름이 성령시대 이름이라는 것은 처음 들어봤습니다
    심각히 연구해 봐야 될것 같습니다
    지금 기독교인들이 가장 뜨겁게 관심가져야 하는 일은 예수님의 새이름을 아는 문제 아닐까요?

  9. 시온의 검

    새 이름과 새 예루살렘의 이름을 아는 것이 정말 중요한 문제인 것 같습니다.

  10. 엘로히스트

    우리가 살아가고있는 성령시대구원자의 새이름을 허락하여주신 엘로힘하나님께 영원한 감사와 찬송을 올립니다~~

  11. penball

    새이름은 새로운 이름을 의미한다. 여호와의 새이름을 이해하지 못한 유대인들의 반응은 어떠했는가? “네가 사람이 되어 자칭 하나님이라 하는도다” 과연 그들이 여호와 하나님과 예수님의 관계를 제대로 인식했을까? 성경을 제대로 이해했을까? 무지와 오해 그리고 고정관념은 이 시대에도 무서운 영혼의 독약이다.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