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은 자들에게 기도하는 것이 올바른가?

성인숭배

1. 성인 숭배
2. 성인 숭배의 기원

 

성인 숭배

성인(聖人, Saint) 숭배는 가톨릭에서 ‘성스러운 자’로 추대된 사람들을 숭배하는 행위다. 성인은 신앙의 모범을 보인 사람에게 주어지는 칭호로서, 교황의 권한이나 성인심사위원회에 의해 정해진다. 로마 박해 시대의 순교자들, 수도원 등에서 은둔과 금욕생활을 한 사람들, 13세기에 와서는 수도원을 떠나 고행을 하며 덕을 쌓은 사람들, 1984년 우리나라에서는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의 권한으로 103명의 순교자가 성인록(聖人錄)에 이름을 올렸다.

가톨릭 사제 출신 마르틴 루터는 성인 숭배의 행위를 우상 숭배라며 규탄했다. 그러나 성인 숭배는 점점 발전을 거듭해 성유물(聖遺物) 숭배, 성화상(聖畵像) 숭배로 이어졌다. 성유물은 성인들의 유골과 유품을, 성화상은 성인을 모델로 한 그림이나 조각을 말한다. 성인의 모습을 그린 그림을 성화, 성인의 형상을 조각한 조각상을 성상이라 한다.

가톨릭교인들은 세례를 받을 때 성인 중에서 한 사람을 골라 세례명을 정하는데, 이때 낙점된 성인은 곧 그 교인의 수호성인(守護聖人, Patron Saint), 또는 주보성인(主保聖人), 보호성인(保護聖人)으로 불린다. 수호성인은 말 그대로 개인과 특정 단체, 교회, 도시, 국가 등을 보호해준다고 믿는 사람이다.

 

성인 숭배의 기원

성경에는 죽은 자들에게 기도하거나 죽은 자들을 통해 기도함으로써 축복을 받는다고 기록한 구절이 없다. 성경은 오직 하나님께 간구하라고 가르치고 있다(시편 145:18, 빌립보서 4:6).

그러나 가톨릭 내의 전통보수주의자들은 여전히 성인 숭배의 교리를 고수한다. 공교롭게도 가톨릭의 성인 숭배는 옛날 이교도가 지니고 있던 사상과 매우 흡사하다. 고대 바벨론에서는 다수의 신들에게 기도하여 복을 비는 사상이 자리잡고 있었다. 바벨론인들은 수천 명의 신들을 섬겼는데, 이들이 각각 특정한 때를 주관하고, 특정한 직업, 특정한 장소, 특정한 질병 등을 주관한다고 믿었다.

다양한 신들이 특정한 직업과 장소, 물건 등을 지배한다는 다신교 사상은, 그리스를 거쳐 로마에까지 전해졌다. 당시 로마가톨릭은 이러한 사상에 젖어있던 이교도들을 전도하기 위해 그들의 다신교적인 문화까지도 받아들였다. 유일신을 믿는 기독교로 개종한 이교도들이 그동안 믿어온 ‘신’들과 결별하는 것을 주저하자, 새롭게 만들어낸 것이 성인 숭배였던 것이다.

그리스도교 이전의 종교 설화에 담긴 사상들이 반복되고 있다는 것이다. ··· 그리스도교인의 것이 아니고 그리스도인화 된 것이다. ··· 성인들에 관한 많은 전설의 경우 ··· 고대인들이 영웅들에 관하여 가지고 있던 사상들이 그리스도인 순교자로 전이되는 것은 용이하였다. 이와 같은 전이는 그리스도인 성인들이 지방 신의 계승자가 되고 그리스도인 예배가 고대 지방 경배로 대체된 많은 사례로 고취되었다. 이것이야말로 신들과 성인들 사이에 아주 많은 유사점들을 설명하여 주고 있는 것이다.

(카톨릭 백과사전 The Catholic Encyclopedia, vol 9, P. 130~131)

가톨릭의 성인 숭배는 이교도의 다신교적인 사상을 계승한 산물이라고 볼 수 있다. 하나님께서는 십계명의 첫째 계명으로 “나 외에는 다른 신들을 네게 있게 말지니라”고 하셨다. 죽은 사람을 신격화해 그들을 숭배하라는 가르침은 성경에 없다. 하나님께만 기도해야 하고 도움은 오직 하나님만 주실 수 있다(시편 121:1~2).

<참고자료>
1. ‘성인’, 교회용어사전, 생명의말씀사
2. ‘수호성인’, 종교학대사전, 한국사전연구사


관련 글

유물숭배 – 하나님의 가르침인가?

면죄부 – 중세시대 로마가톨릭의 기획상품


8 thoughts on “죽은 자들에게 기도하는 것이 올바른가?”

  1. 천국에 있는 에수님의 제자들이 이 모습을 보면 하나님앞에서 민망해 얼굴을 들 수가 없을 것 깉습니다.오직 히나님민 섬기라고 되어있지만 오늘날 많은 사람들은 사람을 신성시하며 믿고 잇습니다.그들을 올바르게 깨우치는 자녀가 되고싶습니다.

  2. 먼저 올바른 하나님을 믿게 해주심에 다시 한번 감사를 드립니다..참 하나님을 모르는 사람들이 내 주변에도 많다는게 너무 안타깝고 조금이라고 하나님의 말씀을 전해야겠다고 생각이 들었습니다.

  3. 우리가 기도하고 도움을 받을 수 있는 분은 하나님밖에는 없습니다 하나님만을 섬겨야합니다

  4. 해뜨는 강릉

    세례명 자랑하던 사람들이 생각납니다
    예수님의 제자들이
    지금의 카톨릭을 보면 뭐라고 할까요
    에휴

  5. 죽은사람들은 그저 죽은사람일뿐 우리에게 구원을 줄 스없습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는 저희에게 구원, 영생을 주실수 있으신 분입니다. 그것을 깨달아야합니다

  6. Pingback: 유물숭배 – 고인의 유해, 유품이 은혜를 내려준다는 가톨릭의 교리

  7. Pingback: 천주교의 십계명 - 성경에 명시된 십계명과 다른 이유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