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을 위해 노인이 되다

노인을 위해 노인이 되다

노인을 위해 노인이 된 사람이 있습니다.
패트리샤 무어(Patricia Moore)입니다.
그녀는 유명한 코미디쇼의 분장사를 찾아가 노인 분장을 부탁했습니다.
다리에 철제 보조기를 착용하고, 특수 제작한 안경까지 껴서 눈도 잘 보이지 않았습니다.
26세의 그녀가 무려 3년동안 80세 노인으로 살아간 이유는 무엇일까요?

관련 글
댓글
  1. 색채의 향연

    죄 없이 감옥에 들어가는 것을 기뻐하는 사람이 있을까?
    두번씩이나 죄악의 땅에 오셔서 구원의 진리 유월절을 베풀어주신 안상홍님께
    진정 감사드립니다.

  2. 비타1004

    사람을 위해 전지전능하신 하나님꼐서 직접 육체의 옷 을입고 사람의 모습으로 오셔서 영원히 살 수 있는 유월절 진리를 허락해주심에 감사드립니다.

  3. 시온의 검

    죄인들을 구원하시려 죄없으신 하나님께서 육신장막을 입고 이 땅까지 오심에 어찌 그 사랑과 희생과 은혜를 말로 다 표현할 수 있겠습니까! 그저 감사에 또 감사에 또 감사를 올리옵나이다.

  4. 주인아

    훌륭한 디자이너네요. 성공하는 사람들은 다 그 과정이 존경받아 마땅해요.
    박수쳐드립니다.

  5. 솔방울

    하나님께서 신령한 몸을 가지셨는데도 우리를 위하여 육체를 두번이나 입어주심에 감사드립니다.

  6. 유나이티드

    사랑의 하나님이심을 또 다시 느낍니다.

  7. 강남콩

    죄인을 위해 죄인의 모습이 되신 하나님께 무한한 감사와 영광을 돌립니다.

  8. 장바견

    하늘에서 죄짓고 이땅에 온 죄인을위해 한번도 아니고 두번씩이나 이땅에 오시어서 새언약 유월절을 알려주시매 진심 감사드립니다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