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약의 유월절과 신약의 유월절

구약의 유월절과 신약의 유월절

유월절은 하나님의 뜻에 따라 제정되었다. 구약의 유월절과 신약의 유월절은 어떻게 다를까?

‘유월절’은 구약의 율법이기 때문에 지키지 않아도 된다고 생각하는 기독교인들이 많다. 십자가 이후로 율법이 폐지되었다고 생각하는 것이다. 예수님께서는 정말 십자가에 희생하시기 전 유월절을 폐지하셨을까?

구약의 유월절 – 모세를 통해 명하신 율법

3500년 전, 이스라엘 백성들이 430년간 노예생활했던 이집트에서 해방한 결정적인 계기가 있었다. 바로 ‘유월절’을 지킨 것이었다. 이집트에서 나오기 직전, 하나님께서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명하신 유월절 규례는 대략 이러했다.

첫째, 성력 정월 14일 해 질 때 지킨다(출애굽기 12:6).
둘째, 어린양의 고기는 구워서 먹고, 피는 문설주와 인방에 바른다(출애굽기 12:7~11).
셋째, 할례를 행한 후에 먹는다(출애굽기 12:43~44).

이스라엘 백성들은 하나님께서 말씀하신 대로 유월절 어린양을 잡아 지켰다. 그날 밤 이집트의 모든 장자들이 죽었다(출애굽기 12:29~30). 하지만 이스라엘의 장자는 하나님의 약속대로 생명을 보존할 수 있었고, 질고의 땅 이집트에서 드디어 해방받았다(출애굽기 12:31,40~41).

신약의 유월절 – 예수님께서 명하신 새 언약

그로부터 약 1500년이 흐른 후 신약시대에 와서는 어떨까.

유월절 어린양이신 그리스도께서 죽으셨으므로 ··· 그러므로 누룩이 들어 있지 않은 빵(떡)으로 유월절을 지킵시다.

(쉬운성경 고린도전서 5:7~8)

성경의 예언대로 ‘유월절양의 실체‘로 이 땅에 오신 예수님께서는 십자가에 희생되셨다. 그리고 구약시대 어린양이 그러했듯 어린양의 실체이신 예수님의 뼈는 꺾이지 않았다(출애굽기 12:46).

군병들이 가서 예수와 함께 못 박힌 첫째 사람과 또 그 다른 사람의 다리를 꺾고 예수께 이르러는 이미 죽은 것을 보고 다리를 꺾지 아니하고

(요한복음 19:32~33)

예수님께서는 십자가에 고난받으시기 전, 새로운 약속을 하셨다.

내가 (십자가) 고난을 받기 전에 너희와 함께 이 유월절 먹기를 원하고 원하였노라 ··· 떡을 가져 사례하시고 떼어 저희에게 주시며 ··· 이것은 너희를 위하여 주는 내 몸이라 ··· 이를 행하여 나를 기념하라 ··· 잔도 이와 같이 하여 ··· 이 잔은 내 피로 세우는 새 언약이니 곧 너희를 위하여 붓는 것이라

(누가복음 22:7~20)

하나님의 옛 약속에 따라 ‘유월절’이 다가오면 양을 잡아 지켰으나, 예수님께서 새로운 약속을 세워주셨으니 이제는 희생양의 실체이신 ‘예수님의 살과 피’를 먹고 마심으로 지켜야 한다.

구약시대에는 유월절을 지키기 전에 할례를 행했다. 그러면 신약시대에는 어떻게 하면 될까?

여러분은 사람의 손으로 베푼 할례를 받은 것이 아니라 ··· 그리스도의 할례를 받았습니다. 여러분은 세례(침례)를 받음으로 그리스도와 함께 땅에 묻혔고 ··· 그분과 함께 다시 살아나게 된 것입니다.

(골로새서 2:11~12)

신약시대에 유월절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침례를 받아야 한다. 새 언약의 예법을 정리하면 이렇다.

첫째, 성력 정월 14일 해 질 때 지킨다(마태복음 26:19~20).
둘째, 예수님의 살과 피를 상징하는 떡과 포도주를 먹고 마신다(누가복음 22:15, 19~20).
셋째, 침례를 행한 후에 먹는다.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희생하시기 전, 제자들과 최후의 만찬을 함께하신 날이 ‘유월절’이었다. 그날 그 자리에서 예수님께서는 제자들에게 새로운 약속을 하셨다. 그리고 사도들은 예수님의 십자가 사건 이후에도 변함없이 그날을 기념하며 성찬에 참여했다(고린도전서 11:23~26).

유월절은 십자가 이후로 폐지된 것이 아니다. 예수님께서 새롭게 세워주신 약속과 예법대로 지켜야 하는 것이다. 구약시대 희생양, 어린양의 실체이신 예수님의 살과 피를 의미하는 떡과 포도주를 먹고 마시는 성찬, 위대한 만찬에 참여해야 죄를 용서받고 영원히 살 수 있다(마태복음 26:17~19,26~28).

<유월절과 하나님의 축복>
이 글의 관련 게시글

예수님의 유언과 마지막 부탁
명문가로 가는 길, 아버지의 위대한 본보기

15 Comments

  1. 옛적 이스라엘 백성들이 유월절 지키고 젖과 꿀이 흐르는 가나안에 들어갔던 역사는 예언이고, 신약 시대인 오늘날 하나님의 백성들이 유월절 지키고 영적 가나안 (천국)에 들어갈 예언성취인것입니다.

  2. 구약이든 신약이든 유월절은 죄 사함과 영생의 약속인 하나님의 영원불변한 언약입니다.

  3. 구약의 유월절은 양 잡아서 지키지만 신약의 유월절은 예수님의 살과 피를 상징하는 떡과 포도주로 지킨다!

  4. 유월절이 얼마나 소중하고 귀한 절기 인지 다시 새길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그럼에도 아직까지 유월절을 제대로 지키지 않는 사람들을 보면서 안타까운 마음이 큰 것 같습니다.

  5. 구약때 유월절을 지킴으로 애굽에서 해방된것과 같이 이 시대에도 유월절을 지켜서 하늘본향에 돌아가는 자녀 되어야 겠습니다

  6. 비록 구약과 신약의 지키는 예법이 다를지라도 유월절의 의미은 같아요. 구원. 이것이 하나님께서 인류에게 유월절을 허락하신 이유죠. 구약시대에는 유월절을 지켜서 애굽의 종노릇에서 구원 주셨고 신약시대에는 죄악세상에서 종노릇하는 우리를 구원 주시니까요.

  7. 역사를 모르는 민족에게는 미래가 없다고 했습니다.
    기독교의 역사를 모르니 유월절이 폐지된줄로만 알고 있는 사람들이 너무도 안타깝습니다.
    그러니 열심히 전하는 수 밖에요~

  8. ‘유월절’하면 대부분이 구약의 율법으로 알고 있어요. 예수님께서 세워주신 신약의 유월절이 있는데 말이에요. 성경을 아무리 많이 통독하면 뭐해요.. 예수님께서 무엇을 지키길 원하시는지 알지 못하는데 말이에요.

  9. 유월절은 구약시대 이후 폐지된 것이 아니라 신약 시대에 와서 예수님께서 행하는 방법을 바꿔주신 것 뿐이다. 유월절은 세상 끝날까지 지켜야 하는 하나님의 절기인것이다.

  10. 유월절이 신약시대에 와서 폐지되었다고 하는 사람들이 있다는게 너무안타깝네요..우리들의 구원을 위해 새롭게 세워주신 신약시대 유월절이 있는데 말입니다..ㅜ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