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추인 보화, 값진 진주 비유

광야에서

하나님은 단 ‘한시도’ 그들을 잊지 않으셨다.